보도자료티몬의 새로운 소식을 확인해 보세요.

티몬_슈퍼마트1 편의점 찾던 1코노미족, 모바일 생필품 큰손으로

-티몬 슈퍼마트 지난 4분기 매출 84%성장… 1코노미족의 핵심인 25~34세가 40%차지 -국/찌게류 매출 937%, 덮밥/컵밥 483% 매출 늘어… g/1개 단위 소포장 식품 성장세 두드러져 -한국 소비자원 발표 ‘참가격’ 기준, 편의점과 동일상품 가격비교 시 많게는 58% 저렴해     국내 대표 모바일커머스 티몬(www.tmon.co.kr, 대표 유한익)은 편의점과 같은 생활밀착형 유통채널에서 주로 구매하던 1코노미족이 가격과 편의성을 주된 이유로 모바일 생필품 시장으로 넘어가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혼자만의 소비를 즐기는 ‘1코노미’족을 대표하는 소비채널은 집 근처에 위치한 편의점이었다. 이들이 편의점에서 주로 구매하는 상품은 도시락, 컵밥과 같은 즉석식품(HMR)과 소포장상품, 생필품 등으로 ‘편도족’, ‘편가족’, ‘편채족’ 등의 신조어를 만들어낼 정도로 유통업계에서 주목했다.   하지만 최근 일코노미족은 가격경쟁력과 편의성 때문에 모바일 커머스 이용을 크게 늘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생필품 특화 채널인 티몬 슈퍼마트의 경우 지난 4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대비 84% 증가했다. 이 중 1코노미족들의 핵심 품목으로 꼽히는 HMR(Home Meal Replacement, 가정 간편식)을 살펴보면 국/찌게류 매출이 937% 상승했으며, 덮밥/컵밥 등이 483% 상승했다. 치약/칫솔 등 구강용품도 252%, 로션/크림도 152%, 올랐다.   소포장 식품들도 지난해 1분기 대비 4분기에 크게 늘었다. 쌀의 경우 5kg의 성장률이 290%로 10kg의 성장률(127%)보다 높았다, 양파의 경우도 g단위로 나눠 판매하는 상품이 557%의 성장률을 기록하며 kg단위 성장률(294%)보다 높았다. 이외 100g단위로 판매하는 고구마는 342%늘었고, 오이와 호박, 파프리카 등도 1개단위 판매 상품 성장률이 272%를 기록하는 등 소량 판매 식품들의 성장세가 두드러졌다.   매출 상위 제품들을 살펴보더라도 가장 많이 판매된 품목은 1위 생수, 2위 섬유유연제, 3위 커피믹스, 4위 봉지라면, 5위 롤화장지 등 생활필수품이다. 이외 봉지과자, 바디로션, 생리대, 컵밥, 흰우유 등도 10위권에 들었다. 이들 상품을 구매한 핵심 연령대는 1코노미의 핵심인 25세에서 34세연령대 소비자가 매출의 40%를 차지할 정도로 높았다.   모바일 채널이 편의점 소비를 대체하고 있는 이유로 가격적인 요인이 크다. 한국소비자원이 집계해 발표하는 ‘참가격’의 편의점 가격과 동일상품 비교 결과 티몬 슈퍼마트에서 판매중인 상품 가격은 편의점 대비 많게는 58%까지 차이가 나는 것으로 확인됐다. (*참가격 사이트 내, 12월 29일 서울지역 편의점 카테고리 가격 기준) 대표적으로 햇반(210g)의 경우 티몬 783원, 편의점 1,550원으로 50%가량 차이가 나며, 삼다수(2L)는 티몬 908원, 편의점 1,550원으로 41%, 동원참치(150g)도 티몬은 1,890원, 편의점은 3,600원으로 편의점이 48%더 비싸다. 이외에도 토마토케찹, 식용유, 구강세정제 등 다양한 상품들이 티몬 슈퍼마트에서 구매할 경우 보다 저렴했다. (*표 1, 참가격 사이트 내 편의점/티몬 가격 비교 참조)   전담배송을 통해 빠르게 배송 해 주는 것도 모바일 채널로 이동하는 주요 이유다. 생수나 세제, 화장지 등 부피가 크고 무거운 상품을 함께 구매하더라도 오전 10시 이전에 구매할 경우 당일배송 해준다. 또 냉장/냉동, 신선식품과 함께 구매하면 배송 일자와 시간대를 지정해 배송 받을 수 있어 집을 비우는 시간이 많은 1인가정에 택배 수령에 따른 불편함을 덜어줬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홍종욱 티몬 마트그룹장은 “대형 마트와 직접 가격비교하고, 슈퍼예약배송을 통해 소비자가 원하는 시간에 배송하는 등 경쟁력을 강화한 결과 슈퍼마트 이용자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며 “앞으로 모바일 생필품의 대표 채널로 인식을 확고히 할 수 있도록 배송지역 확대는 물론 상품 경쟁력 강화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2018-01-17
티몬프레시 퀀텀점프 기반 다진 티몬, 2017년 4분기 매출 45% 성장

-슈퍼마트, 신선식품 구색확대와 당일 예약 배송으로 2030세대 매출 증가에 힘입어 월 매출 200억대 중반으로 고성장 -4분기 자유여행 항공권 예약자 31만명 기록. 자유여행 항공권 월 평균 거래액 전년대비 120%↑ -슈퍼어벤져스 딜 도입으로 日 1억원 매출딜 200여개 넘어, 그 중 50%가 4사분기에 발생 -이커머스 판을 흔들 무기로 미디어커머스와 관리형 오픈마켓 꼽아   국내 대표 모바일커머스 티몬 (www.tmon.co.kr, 대표 유한익)은 지난해 4분기 자사의 주요 차별화 사업부인 슈퍼마트 매출은 84%, 투어 자유여행플랫폼 거래액은 120%이상 오른 것에 힘입어 티몬 전체 4분기 매출은 전년대비 45% 이상 성장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가장 크게 성장한 사업부문은 온라인 최저가 생필품 전문몰인 ‘슈퍼마트’다. 소포장 묶음 판매, 당일 예약 배송 등으로 고객 편의성이 높아지면서 지난 4분기 슈퍼마트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84% 증가했다. 연내 성장률도 급상승했다. 지난해 1월 시작한 신선식품 당일 배송의 고객 만족도가 높아지면서 지난해 1월 대비 12월 매출이 108% 증가해 2배 이상 이상 뛰었다. 더욱이 슈퍼마트는 기존 대형마트가 확보하기 어려운 2030세대 온라인 신선식품 시장을 선도하며 더욱 눈길을 끌고 있다. 티몬은 올해 건강식품, 수입식품 등 고성장이 예상되는 카테고리를 중심으로 상품을 확장하고 전담 배송 서비스를 고도화하면 연 매출 4000억원대 이상 성장도 가능할 것으로 자신하고 있다.   ‘자유여행 항공권’ 예약 서비스도 4분기 성장을 견인했다. 티몬은 15개 여행사와 제휴해 국내에서 가장 많은 항공권 운임을 간편하게 비교, 최저가 수준의 항공권을 찾을 수 있는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서비스 완성도가 높아지면서 자유여행 항공권 예약률과 거래액도 증가했다. 지난 4분기 자유여행 항공권 예약자수는 31만명을 기록했으며 자유여행 항공권 서비스의 월평균 거래액은 2016년 대비 120% 상승했다.   더불어 티몬은 소셜커머스 본연의 가치인 가격 경쟁력에 집중한 결과 지난해 200여개의 딜에서 하루 1억원 이상 매출을 달성했다. 특히 하루 1억원 이상 매출을 올린 딜의 50%가 4분기에 몰려있을 정도로 4분기에는 티몬의 특가 딜이 인기를 얻었다.   티몬은 올해 퀀텀점프를 위한 도약대로 ‘미디어커머스’와 ‘관리형 오픈마켓’을 꼽았다. 지난해 3월 시작한 미디어커머스는 이커머스 최초로 모바일 생방송을 도입하고 다양한 영상을 통해 상품을 소개하면서 1시간 거래액 1억원 이상을 달성하면서 업계에서 뜨거운 반향을 일으켰다. 상품소개 및 브랜딩을 동시에 전달하는 누적 조회수가 적게는 500만 건에서 많게는 1000만건이 넘는 웹 드라마도 여러 편 제작해 화제를 불러모았다. 영상은 트래픽 유도뿐만 아니라 매출로도 이어졌다. 지난해 12월 미디어커머스 매출은 서비스를 도입한 3월 대비 820% 증가했다. 올해는 생방송 전용 스튜디오를 설치하고, 편성 시간을 늘리는 등 공격적으로 라이브 방송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티몬만의 오픈마켓인 ‘관리형 오픈마켓’ (Managed Market Place)도 올해 본격화될 전망이다. 오픈마켓으로 상품수가 수십 배 가량 늘리는 것과 동시에 판매자에게 정밀한 판매 분석 자료를 제공해 기존 오픈마켓보다 한 단계 고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회사는 데이터 중심의 롱테일 비즈니스를 덧붙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유한익 티몬 대표는 “이커머스 시장을 둘러싼 시장 경쟁이 점점 더 치열해지고 있지만 티몬은 중장기적으로 필요한 사업포트폴리오를 균형 있게 성장시키면서 기존 사업도 스마트하게 변화시켜 단기적인 실적 개선도 만들어나가고 있다”면서 “딜 비즈니스와 미디어커머스를 연계해 발견형 쇼핑의 확고부동의 1위가 되는 동시에 슈퍼마트로 정기적인 쇼핑영역을 지속 강화하는 중단기 계획에 이어 폭넓은 상품 군을 확보할 수 있는 오픈마켓 플랫폼과 자유여행 플랫폼 완성 등 장기 사업에 투자하고 있다. 티몬을 중심으로 이커머스판을 바꿔서 2020년에는 쇼핑의 모든 것을 담은 쇼핑 포털로 자리잡을 것”이라고 밝혔다.  

2018-01-10
젤다의 전설_1 티몬, 닌텐도 ‘젤다의 전설: 브레스 오브 더 와일드’ 예약 판매시작

- 오직 티몬에서만 타이틀 구매시 젤다 열쇠고리, 팔찌, 목걸이 3종 세트 특전 제공    – 타이틀 정가보다 10% 저렴한 67,500원에 타이틀+공식 사은품+젤다 액세서리 특별구성             국내 대표 모바일 커머스 티몬(www.tmon.co.kr, 대표 유한익)은 오는 2월 1일부터 국내에 공식 출시되는 닌텐도 스위치의 인기 타이틀 ‘젤다의 전설: 브레스 오브 더 와일드’의 한글판 예약 판매를 오늘부터 실시한다고 밝혔다.   티몬은 작년 11월 닌텐도 스위치 예약판매처럼 이번에도 단독으로 특별 구성 상품을 준비했다. 우선 ‘젤다의 전설: 브레스 오브 더 와일드’ 타이틀만 구매할 경우, 공식 사은품인 가이드북 및 지도가 함께 제공된다. 여기에 더불어 티몬은 특별히 젤다 열쇠고리와 팔찌, 목걸이 3종 세트도 함께 제공한다.   타이틀 정가는 74,800원이지만 티몬에서는 2,300원 즉시 할인이 적용됨과 동시에 5만원, 10만원, 20만원 이상 구매 시 각각 10% 카드 할인을 추가로 받을 수 있어 총 67,500원에 구매가 가능하다. 즉 티몬에서 구매하면 정가 대비 약 10% 할인된 가격으로 특별 액세서리까지 모두 구매할 수 있다. 카드 할인은 국민, 신한, 삼성, 우리BC, 농협, 하나 6대 카드를 통해 구매했을 경우 제공된다.   한편, 타이틀과 닌텐도 스위치 본체를 함께 구매하면, 공식 사은품, 젤다 열쇠고리, 팔찌, 목걸이 3종 세트, 그리고 스위치 9종 액세서리까지 제공된다. 역시 즉시할인 4,500원과 카드할인 2만원을 더해 425,500원에 총 구매가 가능하다.   ‘젤다의 전설: 브레스 오브 더 와일드’는 닌텐도의 인기 게임 시리즈인 ‘젤다의 전설’ 시리즈 30주년을 기념한 신작으로, 닌텐도 스위치에서 가장 많이 팔린 베스트셀러 타이틀이다. 지난 3월 글로벌 출시되어 높은 완성도로 많은 게임 팬들의 사랑을 받았던 게임으로, 정식 한글판을 기다리던 국내 팬들의 폭발적인 호응이 예상된다. 티몬은 지난 11월 닌텐도 스위치 예약판매를 시작, 티몬에서만 만나볼 수 있었던 특별 구성 패키지를 선보여 큰 인기를 끌었던 바 있다.   전구경 티몬 프로덕트 본부장은 “닌텐도 스위치에 이어 베스트셀러 타이틀인 ‘젤다의 전설: 브레스 오브 더 와일드’까지 티몬에서 단독 구성으로 판매할 수 있어 기쁘다”며 “젤다의 전설 시리즈 팬들이 티몬에서 특별 구성에 추가 할인까지 더한 혜택을 제공받아 즐겁게 게임을 즐길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2018-01-05
[티몬_첨부] 2030대, ‘자기계발’ 지고 ‘자기만족’ 뜬다  (1) 2030대, ‘자기계발’ 지고 ‘자기만족’ 뜬다

- 2030대 실내운동기구 매출 41%↓, 헬스보충제 매출 28%↓ 등 다이어트 상품 매출 하락 – 20대 아이돌굿즈 965%↑, ‘감정 필수품’으로 떠오른 굿즈, 게임, 여행 – 나트랑 4일 여행 29만 9000원, 사이판 켄싱턴 리조트 5일 42만 9000원에 판매   국내 대표 모바일커머스 티몬(www.tmon.co.kr, 유한익)은 최근 2개월 매출을 분석한 결과 2030대의 연말 소비코드가 자기계발에서 자기만족으로 이동했다고 밝혔다.   티몬에 따르면 연말연초의 새해 결심 상품의 매출은 소폭 상승하거나 하락했다. 대표적인 상품이 헬스 보충제와 실내운동기구 등 다이어트 상품군이다. 2017년 11월 1일부터 12월 26일까지 헬스보충제 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24%포인트 떨어졌다. 특히 헬스보충제의 주요 소비자인 2030대 매출이 28%포인트 감소했다. 아령 등 홈피트니스를 위한 실내운동기구 역시 2030대 매출이 41%포인트 떨어졌다.   ‘자기계발형’ 상품은 ‘자기만족형’ 상품에게 자리를 내줬다. 실제로 게임과 아이돌굿즈, 여행 등 자기만족 상품군의 매출이 증가했다. 2017년 연말 보드게임 및 RC카 20대 매출은 342%, 30대는 233% 상승했다.   ‘생활 필수품’이 아니라 소통과 공감, 유대감을 느낄 수 있는 ‘감정 필수품’에 관대해진 경향도 주목할 만하다. 일상을 즐거움을 주는 방탄소년단과 워너원은 물론 젝스키스 등의 신구(新舊) 아이돌을 위해 기꺼이 지갑을 여는 2030대가 많아진 것이다. 덕분에 좋아하는 분야에 심취해 이와 관련한 것을 모으거나 찾아보는 행위인 ‘덕질’ 관련 매출은 급상승하고 있다. 20대 아이돌굿즈 매출은 965%, 30대 매출은 442% 상승했다. 12월에 판매한 워너원 교통카드 역시 2주만에 4억원 넘게 판매됐다. 아이돌과 감정적인 연대감을 불러 일으킬 수 있는 상품들은 올 한 해에도 인기가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여행의 인기도 지속되고 있다. 해외 자유여행을 위해 구입하는 해외 현지 입장권, 데이투어 매출 역시20대에서 209%, 30대에서 217% 상승했다. 미래를 준비하기 보단 현재를 즐기는 데 중점을 둔 젊은층의 삶의 태도가 생활 속에 깊게 자리 잡으면서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즐거운 경험에 가치를 두는 소비 패턴이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티몬은 특가 기획전 슈퍼 어벤저스를 통해 2030대에게 필요한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판매하고 있다. 2일에는 티웨이 제주 편도 항공권을 9900원에, 3일에는 나트랑 4일 여행상품을 29만 9000원에, 4일에는 사이판 켄싱턴 리조트 4박 5일 여행상품은 카드 할인을 통해 42만 90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한재영 티몬 최고전략책임자(CSO)는 “2030대를 중심으로 ‘열심히’ 보단 ‘즐기는’ 삶을 추구하는 경향이 증가하고 있다”라며 “게임과 여행은 물론 자신과 감정적인 교감을 불러일으키는 아이돌굿즈까지, 올해도 자신의 만족감을 중시하는 삶의 태도가 소비 패턴으로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2018-01-02
티몬_LG건조기 최고 인기 상품 ‘건조기’, 최다 쇼핑검색어 ‘워너원’

-LG건조기 지난해 76위에서 올해 2위로 순위 큰 폭 상승… 매출은 677%늘어 -상위100개 안에 가장 많이 포함된 상품군은 여행… 지난해 12개에서 30개로 ‘자유여행 중심’ -반려동물 용품 신규 100위안에 진입… 반려동물 인구 1000만 시대 반영 -올해 최다 검색 키워드는 ‘워너원’, 최다 구매 키워드도 ‘워너원’     국내 대표 모바일커머스 티몬(www.tmon.co.kr, 대표 유한익)이 올 한 해 동안 자사에서 판매된 상품 가운데 매출상위 100개 상품을 분석한 결과 전년대비 가장 높은 매출 순위 상승을 보인 상품은 ‘건조기’로 나타났으며, 2017년 가장 많이 검색한 키워드는 ‘워너원’이라고 28일 밝혔다.   올해(1.1~12.26) 티몬 매출 상위 100개 딜 중 지난해 대비 순위 상승이 가장 높은 상품은 LG건조기였다. LG건조기는 지난해 76위 였으나 올해는 2위로 크게 뛰어올랐다. 매출도 전년대비 677%상승했다. 미세먼지 영향으로 실외나 베란다에 창문을 열고 빨래를 널 수 없는 날이 많아지면서 필수 가전으로 자리 잡은 것. 싱글가정의 증가로 거주 공간이 좁아지며 공간 활용을 위해 건조대 설치가 필요가 없는 건조기를 선호하는 것도 주요 이유 중 하나로 꼽힌다.   한편 판매 상위 100개 안에 가장 많이 포함된 상품군은 여행이다. 여행상품의 경우 지난해 딜 매출 상위 100위 내에 12개였으나 올해는 30개로 늘었다. 이 가운데 자유여행 상품이 약 80%로 항공권과 현지에서 바로 사용할 수 있는 입장권의 매출 상승이 두드러졌다. 티몬은 항공권 가격비교 서비스는 물론 국내외 실시간 숙박 예약 서비스, 데이투어 및 입장권 등 1만2,000여종의 ‘티몬패스’ 상품을 판매하고 있다. 자유여행객들이 항공권뿐 아니라 숙박과 데이투어 티켓을 함께 구입하다 보니 1인당 평균 구매비용도 증가하고 있다. 올해 12월 1~15일을 기준으로 전년 동기 대비 1인당 평균 구매 비용은 97% 뛰었다.   올해 처음으로 매출 상위딜 100위권에 진입한 상품군도 있다. 바로 반려동물 용품이다. 실제로 복희네 배변패드가 19위, 로얄캐닌 고양이사료가 25위에 올랐다. 이외에도 다양한 반려동물 제품들이 순위에 올랐다. 이는 최근 반려동물 인구 1,000만 시대가 열리며 반려동물을 가족이라 생각하는 펫팸족의 증가가 주요 이유다.  티몬의 반려동물 용품 직매입해 판매하는 ‘스위티 펫샵’의 매출은 지난해 11월대비 올해 70%가량 신장됐다.   올해 티몬에서 고객들이 가장 많이 검색을 한 키워드는 프로듀스101으로 300만회 검색됐다. 2위 제주도 항공권(160만), 3위 에버랜드(140만)회 순이다. 뒤이어 물티슈, 양말, 제주도, 아디다스, 닭가슴살 등이 주요 검색 키워드로 부상했다. 검색 키워드 가운데 구매로 가장 많이 이어진 키워드는 프로듀스101으로 170만회를 기록했다. 이어 생수, 물티슈, 이디야, 양말, 삼다수, 슈퍼마트 등으로 조사됐다.   한재영 티몬 최고전략책임자(CSO)는 “모바일 채널의 특성상 트렌드에 민감하고 소비 심리 전환 속도가 빠르기 때문에 상품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 티몬은 모바일 커머스의 강점인 큐레이션 기능에 오픈마켓의 구색까지 더해 고객이 찾는 제품을 먼저 제시해 주는 핵심 쇼핑 채널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2017-12-28

CI·BI 다운로드티몬의 Brand Identity가 전달하는
모든 경험을 디자인합니다.

티몬 BI소개

티몬의 로고마크는 티몬임을 상징하는 가장 대표적인 시각요소로 심볼마크의 형태,
색상을 임의로 변경하여 이미지를 손상시키는 경우가 없어야합니다.

다운받기
맨위로